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게임 게시물 운영정책 가이드라인 마련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게임 게시물 운영정책 가이드라인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사진=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GSOK)는 20일 게임이용자 보호를 위한 '게임 게시물 운영정책 가이드라인' 마련 계획을 공개했다.

게임 게시물 운영정책 가이드라인에는 욕설, 부적절한 캐릭터 이름 등 게임 내 부적절한 표현을 제한할 수 있는 기준과 그 근거가 담길 예정으로, 기구에서는 연 내 그 내용을 발표하고, 2021년 상반기 내 관련 위원회 구성 및 운영을 목표로 준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사회 변화에 따른 특정 시각의 표현 논란이 증가함에 따라 다양한 게임 이용자들의 시각을 반영해 게임 내 표현에 대한 보편타당한 가이드라인도 세울 예정이다.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에서는 올해 상반기부터 전문 연구진으로 구성된 태스크포스(TF)를 구성, 게임사의 운영정책 및 불건전 언어표현 제한 사례를 검토하고, 업계에서 일반적으로 받아들여질 수 있는 공통의 정책 가이드라인 수립을 위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앞으로 표준 말뭉치를 오픈 API로 게임업체에 배포, 쉽게 게임 내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해 국내 게임 이용자의 쾌적한 게임 이용 환경 조성에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

황성기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의장은 "게임 게시물 운영정책 가이드라인은 쾌적하게 게임을 즐기는 문화를 만들기 위한 것으로, 게임이용자와 게임사 모두에게 필요하다"며 "기구에서는 게임이용자와 게임사의 건강한 언어 표현 의식을 제고하고, 합리적 규제 근거 마련을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