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영, 7일부터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CJ올리브영, 7일부터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품목허가 받은 '휴마시스 코비드-19 홈테스트'
올리브영 명동본점에서 한 소비자가 클렌징(세안)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서울 중구 CJ올리브영 명동본점에서 한 소비자가 화장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CJ올리브영)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씨제이(CJ)올리브영이 내일(7일)부터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CJ올리브영이 판매하는 자가검사키트는 휴마시스 코비드-19 홈테스트(Humasis COVID-19 Ag Home Test)다. 지난달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자가검사에 대한 추가 임상적 성능시험 자료를 3개월 내 제출하는 조건으로 품목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검사는 개인이 직접 콧속으로 체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결과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결과는 15분에서 20분 이내에 확인할 수 있다.

CJ올리브영은 공식 온라인몰과 전국 주요 200개 매장을 중심으로 우선 판매에 나선다. 오프라인 매장은 플래그십 매장과 타운 매장을 포함해 접근성 좋은 대형 매장을 중심으로 선정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거나 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경우, 비대면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받을 수 있도록 즉시 배송 서비스 오늘드림을 통해서도 주문 가능하다. 취급 매장도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소비자 편의를 고려해 공식 온라인몰과 전국 대형 매장에 우선적으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도입하게 됐다"며 "건강을 최우선 가치로, 건강·위생용품 대표 판매 채널로서의 역할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