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현모 대표 "당당하고 단단한 KT 만들자"
구현모 대표 "당당하고 단단한 KT 만들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2020년 그룹 혁신 성과공유회' 개최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에서 열린 2020 KT그룹 혁신성과공유회에서 구현모 KT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KT)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에서 열린 2020 KT그룹 혁신성과공유회에서 구현모 KT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KT)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KT는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에서 KT 및 그룹사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KT그룹 혁신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1일 개최된 이 행사는 구현모 대표와 그룹사 사장 등 KT그룹 임직원 대상으로 참여자를 최소화하고 온라인으로 병행해 진행됐다.

혁신 성과공유회는 KT가 1년간 성과 결실을 맺은 '성공방정식'을 전파하기 위한 목적으로 2015년부터 해마다 열리고 있다. 5회째를 맞은 올해는 '당당한 우리, 단단한 혁신, 자랑스러운 KT'란 주제로 회사의 전반적 혁신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였다. 

올해 구현모 대표가 취임한 이후 AI 인재육성, 고객발 자기혁신 등 주요 경영 현안에 대한 혁신 성과를 공유했으며 KT그룹의 혁신도구인 '1등워크숍'을 통해 진행된 혁신 우수과제들도 함께 발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KT그룹 핵심가치 4가지를 주제로, 1등워크숍을 통해 변화된 모습을 집중 조명하기 위해 △고객중심 △주인정신 △소통·협업 △본질·과정 4개 세션으로 나눠 발표가 진행됐다. 우수과제 발표와 함께 같은 세션으로 전시회를 진행함으로써, 많은 과제들을 임직원들이 체험하고 내재화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1년 동안 KT그룹의 혁신 성과에 대한 기여한 우수 부서 및 직원에 대한 포상식도 이뤄졌다.

구현모 KT 대표는 "2014년에 시작한 1등워크숍이 이제는 다른 기업들도 실제로 활용하는 혁신 도구로 자리잡았으며, 바텀-업(Bottom-up) 혁신의 정신이 여전히 유효하다는 것을 오늘 이 자리에서 느꼈다"면서 "통신기업에서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변화하는 시점에, 우리 모두 함께 힘을 모아 고객의 삶을 변화시키고, 다른 산업의 혁신을 이끄는 '당당하고 단단한 KT'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