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현모 KT 대표, GSMA 이사회 멤버 선임
구현모 KT 대표, GSMA 이사회 멤버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현모 KT 대표이사. (사진=KT)
구현모 KT 대표이사. (사진=KT)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KT는 구현모 대표가 세계이동통신협회(GSMA)의 이사회 멤버에 선임됐다고 17일 밝혔다.

GSMA의 이사회는 전세계 통신사의 최고경영자(CEO)급 임원 등으로 구성된 이동통신업계 최고 의사결정기구다. KT 외에도 AT&T, 버라이즌, 프랑스 오렌지, 스페인 텔레포니카 등 주요 글로벌 통신사가 참여하고 있다. 이사회 임기는 2년으로, 이번에 선임된 구현모 대표는 2021년부터 2022년까지 활동하게 된다.

KT는 지난 2003년부터 2018년까지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며 MWC, GSMA 리더십그룹, AI 이니셔티브 등의 활동을 지속해 왔다.

구현모 대표는 "GSMA 신규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2년간 5G, 인공지능(AI), 미디어콘텐츠 등 플랫폼 영역과 B2B(기업 간 거래) 영역에서의 혁신을 주도해 KT의 글로벌 위상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통신산업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