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엠모바일 "아이폰 12 자급제 고객에 2년 동안 보험료 지원"
KT엠모바일 "아이폰 12 자급제 고객에 2년 동안 보험료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량 데이터 요금제 3종 가입자 선착순 1000명 대상
사진=KT엠모바일
사진=KT엠모바일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KT엠모바일은 오는 15일까지 아이폰12 자급제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휴대폰 파손 단말 보험료 전액을 최대 2년 동안 지원하는 'M 케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프리미엄 휴대폰 특화 혜택을 통해 최근 통신 트렌드로 주목받고 있는 자급제 시장 내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기획됐다. KT엠모바일은 자급제 고객에게 선호도가 높은 고용량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 △모두다 맘껏 100GB+ 시즌(월 데이터 100GB·4만2700원) △모두다 맘껏 11GB+(월 데이터 71GB·3만5980원) △데이터 맘껏 15GB+·100분(월 데이터 15GB·2만7300원) 등 총 3종에 가입한 고객 선착순 1000명에게 24개월 보험료 전액을 지원한다.

해당 3종 요금제를 제외하고 월 통신비 1만원 이상 후불 유심 상품에 가입한 소비자 선착순 1000명에게는 단말 파손 보험료를 3개월 면제해 준다. 또한 아이폰12 자급제 고객 중 1만원 이상 후불 유심 요금제에 가입한 인원 100명을 추첨해 아이폰 정품 맥세이프 액세서리를 사은품으로 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 외에도 주요 요금제 7종에 가입한 고객에게 OTT 플랫폼 왓챠와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지니뮤직 3개월 무료 이용권을 증정한다. KT엠모바일 셀프 개통 서비스를 통해 가입한 소비자에게는 오디오북 '윌라' 3개월 이용권을 추가 제공한다.

KT엠모바일은 올해 11월 단말 파손 보험 '유심형 휴대폰 안심 서비스' 적용 기기에 아이폰12 자급제 모델을 추가했다. 소비자는 화재·침수 등 휴대폰 파손에 대한 보험을 적용 받을 수 있다. 월 납부액은 기존 보험료와 동일한 2800원으로 책정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