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인증서 누적 발급건수 220만건·인증건수 1400만건 돌파
금융인증서 누적 발급건수 220만건·인증건수 1400만건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금융결제원)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금융결제원은 지난해 12월부터 시작한 금융인증서가 누적 발급건수 220만건, 인증건수는 1400만건을 넘어섰다고 21일 밝혔다. 

금융인증서는 별도의 앱(애플리케이션)이나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되고, 인증단계를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대부분의 은행에서 발급받아 대면 및 비대면 은행업무에 이용할 수 있다.

국세청 연말정산을 비롯해 주민등록등본 발급 등 정부24 홈페이지에서도 금융인증서를 사용할 수 있다.

금융결제원은 보험, 카드 등 전자금융업무에도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 적용하고 있으며, 이르면 다음달 중으로 유진투자증권, 삼성증권 등 일부 증권사에서도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금융결제원 관계자는 "비대면 전자금융‧전자거래 서비스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로 확대 적용해 고객 중심의 종합인증센터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