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스토어, 수수료 감면 정책에 첫 달 2000여개 콘텐츠 수혜
원스토어, 수수료 감면 정책에 첫 달 2000여개 콘텐츠 수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원스토어
사진=원스토어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원스토어는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수수료 감면 정책 시행 후 첫 달 만에 554개 기업, 2673개의 콘텐츠가 혜택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원스토어는 지난 10월 코로나19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연말까지 월 거래액 500만원 이하의 사업자에 대해 50%의 수수료를 감면하는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수수료 감면 혜택을 받은 콘텐츠가 다양한 분야에 고루 분포돼 있는 점도 주목된다. 게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만화, 음악, 라이프스타일, 금융, 어학 등에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정책의 대상이 돼 모바일 생태계의 근간을 이루는 기업들의 성장에 일조한 것으로 분석된다.

원스토어의 수수료 감면 정책은 최근 글로벌 앱마켓의 인앱 결제 확대 발표에 따라 콘텐츠 중심의 앱 개발사들의 수수료 부담이 가중되는 가운데 국내 기업들의 안정적인 사업 영위를 돕는 지원책으로 평가 받고 있다.

원스토어는 지난 10월 정책 시행에 따라 수수료 감면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기업 및 개발자가 최대 1만6000여개에 달할 것으로 예상한 바 있다.

이재환 원스토어 대표는 "원스토어의 상생 정책이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에 영향을 주며 국내 산업의 뿌리를 더욱 튼튼하게 하는데 일조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앱마켓으로서 업계와의 상생과 성장을 함께 달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