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플랜에이치벤처스, 보안솔루션 업체 투자
호반건설 플랜에이치벤처스, 보안솔루션 업체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액셀러레이터 법인 플랜에이치의 오픈이노베이션 현장 모습. (사진=호반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호반건설의 액셀러레이터 법인인 '플랜에이치벤처스'는 보안솔루션 업체인 CVT에 투자를 결정했다고 28일 밝혔다.

CVT는 안면인식 기반 보안솔루션을 제공하는 업체로, '스마트홈 출입보안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이 플랫폼은 한꺼번에 여러 명을 인식할 수 있는 다중인식 기술과 사회적 약자(어린이, 장애인)의 인식률 증대 등 최신 기술이 적용된다. 

CVT는 플랜에이치의 도움을 받아 이달 중소벤처기업부의 팁스(TIPS)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됐다. 팁스는 지난 2013년 중기부가 초기 단계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만든 '민간 투자 주도형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CVT는 이번 팁스 선정으로 중기부 R&D 자금 5억원을 포함해 창업사업화 자금 최대 1억원, 글로벌 진출 자금 최대 1억원 등 약 7억원을 지원받는다.

향후 호반건설은 호반써밋, 베르디움 아파트, 호반그룹의 호반호텔&리조트 등 레저사업 부문에도 안면인식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원한경 플랜에이치 대표는 "1인 가구의 증가, 언택트 라이프 확산 등 급변하는 환경에 부합하는 보안 플랫폼이 아직 부족하다"며 "CVT가 팁스 프로그램을 통해 '스마트홈 출입보안 플랫폼'을 개발하고 대중화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