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투발라의 참 잘하는 전사' 본선 대회
펄어비스 검은사막, '투발라의 참 잘하는 전사' 본선 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6개팀이 선발된 검은사막 PvP 본선 토너먼트 대회 주말에 열려
사진=펄어비스
사진=펄어비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펄어비스는 20일 검은사막 PvP(이용자 간 대결) 대회 '투발라의 참 잘하는 전사' 본선 경기를 23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700여 팀의 치열한 예선 경기를 통해 16개의 본선 진출팀이 선정됐다. 본선 대회는 3판 2선승제 16강 토너먼트를 거쳐 우승팀을 가리며, 대회 입상자에게 각종 보상 혜택이 주어진다. 본선 경기는 검은사막 공식 방송 '검사TV'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검은사막 20일 정기 업데이트를 통해 접속 보상 개편을 진행했다. 이용자는 접속만해도 △블랙스톤 △발크스의 조언 △흑결정 조각 등 강화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행운의 여신은 나의 편' 이벤트도 6월 3일까지 진행한다. △사냥, 채집, 낚시로 이벤트 아이템을 획득해 금괴 상자(최대 1억 은화)를 교환하거나 △이벤트 기간 접속 시간에 따라 금괴 획득 △흑정령의 모험 보상 강화 혜택 등을 누릴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