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과 '온라인 공동 세미나'
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과 '온라인 공동 세미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명숙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지원센터장(왼쪽)과 김규정 한국투자증권 자산승계연구소장(오른쪽)이 '2021년 주택시장 전망과 투자전략'에 대해 토론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지난 25일 한국투자증권과 양사 고객을 대상으로 우리은행 공식 유튜브 계정에서 금융·부동산 분야 '온라인 공동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공동 세미나는 '2021년 금융시장과 부동산시장 전망'을 주제로 각사의 전문가 대담 형식으로 진행됐다. '금융시장' 부문은 박형중 우리은행 투자전략팀장과 유종우 한국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이 참석해 올해 주식, 채권, 환율 전망과 유망 금융상품을 추천했고, '부동산시장' 부문은 안명숙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지원센터장과 김규정 한국투자증권 자산승계연구소장이 참석해 2021년 주택시장 전망과 투자전략에 대해 토론을 벌였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공동 세미나는 작년 12월에 체결된 양사의 포괄적 업무협약 이후 진행된 첫 번째 협력"이라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협력을 통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워진 대면 세미나와 상담을 대신해 전문가들이 출연하는 '우리Wealth Live'를 유튜브에 공개하고 있다. 작년 9월, 12월 두 번에 걸쳐 부동산 투자전략과 절세비법, 자산관리 전략과 투자 비법에 대한 언택트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