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이니셜'로 고객센터 업무 확 줄인다
SKT, '이니셜'로 고객센터 업무 확 줄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비서류 제출 시 모바일 전자증명서 활용 서비스
사진=SK텔레콤
사진=SK텔레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텔레콤(SKT)이 자사 이동통신 서비스 가입자의 상담 업무 편의를 위해 고객센터 구비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를 지난 15일부터 개시했다고 17일에 밝혔다.

고객센터 구비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는 '이니셜' 앱과 행정안전부 전자문서지갑 서비스의 연결을 통해 구비서류를 모바일 전자증명서로 발급받고 제출 또한 모바일로 간편하고 안전하게 이용 할 수 있다.

이니셜은 블록체인과 DID(Decentralized Identifier, 분산신원확인)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가 본인의 단말에 다양한 증명서를 발급, 저장, 제출하는 서비스로 위∙변조 및 진위여부 검증에 우수한 보안성을 갖춘 애플리케이션이다.

이니셜에 탑재된 행정안전부 전자문서지갑 서비스는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증명서 발급 유통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공된다. 블록체인의 새로운 보안기술로 전자파일의 위변조 위험성과 진본확인의 어려움을 해결한 것이 특징이다.

이니셜을 활용하면 이동통신 서비스 신청에 필요한 서류를 발급 받기 위해 행정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불편이 줄어들고 시간과 비용 절감 효과가 기대된다.

기존에 고객센터를 통해 업무를 처리할 경우, 각종 신청서 및 구비서류가 반드시 필요한 업무는 팩스·이메일로만 제출이 가능한데, 팩스·이메일 이용이 불편하거나 불가능한 고객은 직접 지점 또는 대리점을 내방해야 돼 고객 이용에 많은 불편이 있었다.

SKT는 현재 팩스·이메일을 통한 구비서류 접수가 약 일 평균 42백 건 수준으로 이니셜을 통한 모바일 전자증명서 도입이 되면 많은 이용자들의 편의 개선이 기대 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서비스로 고객 정보보안이 한층 강화된다. 이니셜 앱을 통한 구비서류 제출 시 일부에 대한 주민등록번호 뒤 6자리가 자동 숨김 되도록 구현이 됐다.

정부24 앱, 행정안전부 전자문서지갑을 활용해 전자증명서 7종 발급시에는 주민등록번호 뒤 6자리 숨김을 선택하고, 이니셜 앱을 통해 전자증명서를 제출하도록 구현했다.

아울러 이니셜은 DID기반의 전자증명이 아닌 제출 서류도 DID를 활용해 암호화해 고객센터에 전달함으로써 개인정보에 대한 보안을 강화하는데 DID를 효과적으로 활용했다.

이번에 적용된 대상 업무는 본인과 법정대리인이 가장 많이 신청하는 이동통신 서비스 8가지 업무이며 지속 범위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기윤 고객가치혁신실장은 "고객센터 구비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 도입을 통해 고객의 이용 편의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 된다"며 "SKT는 앞으로도 고객의 편의 제고와 사회적 비용 감소를 위해 지원 범위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