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직원 대상 '빅데이터 해커톤 경진대회'
하나카드, 직원 대상 '빅데이터 해커톤 경진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카드)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가운데)이 '하나카드 빅데이터 해커톤' 경진대회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하나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하나카드는 빅데이터 인재 육성의 일환으로 '하나카드 빅데이터 해커톤'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직원들의 디지털 지식 함양과 빅데이터 기술 분석 능력을 제고하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 1~2일 이틀에 걸쳐 각 사업본부별 대표 1팀씩 출전해 총 8개팀이 경쟁을 펼쳤다.

참석자들은 대회 전 사전교육을 통해 파이톤 등 데이터 분석 프로그램을 학습 후 예행연습을 진행했고, 본 대회에서는 '미래의 아파트 실거래가 예측 모델 개발'이라는 주제로 특정 시간 내에 데이터를 분석 후 자체 빅데이터 모델링을 개발하여 결과물을 완성했다.

우수한 성적을 거둔 상위 2개팀에게 총 300만원 상금과 하나금융그룹 디지털 핵심인재 양성과정 우선 선발 기회가 제공됐으며 장경훈 사장이 직접 시상했다.

이번 대회를 기획한 박선민 하나카드 인재개발부 과장은 "직원 스스로가 직접 참여하고 본인의 역량의 차이를 검증해내는 과정일수록 직원들의 교육 성과가 더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방법의 디지털 교육을 통해 직원들의 디지털 역량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