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문화재청·전주시와 문화유산 보전 업무협약
신협, 문화재청·전주시와 문화유산 보전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종로구 경복궁 흥복전에서 개최된 '문화유산 보전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인사말을 건네고 있다. (사진=신협중앙회)
서울 종로구 경복궁 흥복전에서 개최된 '문화유산 보전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인사말을 건네고 있다. (사진=신협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신협중앙회는 17일 서울 경복궁에서 문화재청, 전주시와 '문화유산 보전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협은 이 협약으로 전통 한지 창호지 제작을 후원한다. 전통 한지 창호지는 전주 한지 장인이 전주산 닥 원료로 제작한 것으로 경복궁, 덕수궁, 창경궁, 창덕궁, 종묘의 창호 보수에 사용될 예정이다.

신협 관계자는 "신협 조합원 및 임직원들이 직접 문화재를 가꾸고 지키며, 문화재 주변 정화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라며 "전문 해설사를 통한 문화재 관련 역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고유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을 지속적으로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