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창립 20주년 맞아 게임문화체험관 개관
넷마블, 창립 20주년 맞아 게임문화체험관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게임문화체엄관 개관식에 참여한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와 김희정 성프란치스꼬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사진=넷마블문화재단)
31일 게임문화체엄관 개관식에 참여한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와 김희정 성프란치스꼬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사진=넷마블문화재단)

[서울파이낸스 양희문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은 넷마블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서울 구로구 가리봉동 성프란치스꼬장애인종합복지관에 34호 게임문화체험관을 개관했다고 31일 밝혔다.

게임문화체험관은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신체적ㆍ정신적 한계를 극복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으로 넷마블문화재단이 2008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34호 게임문화체험관은 여가와 교육으로 공간을 나눴으며 공간 목적에 맞춰 모바일, 레이싱 콘트롤러, VR 등 다양한 기기를 설치했다. 또 특수교육기관이 아닌 장애인복지시설에 개관해 장애학생, 성인 장애인, 지역주민 등 모두가 이용할 수 있다.

개관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 김희정 성프란치스꼬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을 포함한 최소 인원만 참석했으며 개인별 건강 상태 확인 후 진행했다.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는 "성프란치스꼬장애인종합복지관과 협력해 장애학생은 물론 지역주민들까지 활용할 수 있는 시설로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