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중소·중견기업 설비투자 붐업 프로그램 시행
IBK기업은행, 중소·중견기업 설비투자 붐업 프로그램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 (사진=서울파이낸스DB)
IBK기업은행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IBK기업은행은 중소·중견기업 설비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2조원 규모의 '설비투자 붐업(Boom-up) 프로그램'을 10일부터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프로그램은 정부가 발표한 '2020년 경제정책방향'의 후속조치 중 하나로,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

올해 진행되는 신규 설비투자에 최저 1.5% 수준의 특례금리로 대출을 지원한다. 특례금리는 2024년까지 한시적으로 적용되고, 기업 신용도 등에 따라 차이가 있다. 2025년부터는 해당 시점의 시장금리가 적용된다.

대출 대상은 국내에 소재한 중소·중견기업으로 자금용도가 △공장부지 등을 구매하거나 분양(예정)받은 시설투자 △해외시설의 국내 이전에 따르는 시설투자 △소재·부품·장비사업에 대한 시설투자 중 올해 내 발생되는 신·증설 시설투자인 경우에만 가능하다.

기업의 신규 설비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지원되는 만큼 △기존시설의 유지·보수 △이미 지어진 시설의 구매 △공장 등 시설신축계획 없이 토지만 구매하는 경우 등은 지원받을 수 없다.

기업은행은 실제 투자기업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투자계획서, 투자 시행여부 사후 확인 등을 통해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대출 전(全) 단계를 엄격히 관리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