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점프AR', 겨울철 소재 다양한 AR 콘텐츠 선봬
SKT '점프AR', 겨울철 소재 다양한 AR 콘텐츠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이 크리스마스 트리와 눈사람, 호빵, 군고구마 등 겨울을 연상시키는 소재들을 배경으로 '점프 AR 크리스마스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크리스마스 트리와 눈사람, 호빵, 군고구마 등 겨울을 연상시키는 소재들을 배경으로 '점프 AR 크리스마스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사진=SK텔레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텔레콤(SKT)이 크리스마스 트리와 눈사람, 호빵, 군고구마 등 겨울을 연상시키는 소재들을 배경으로 '점프 AR 크리스마스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점프 AR 크리스마스 콘텐츠는 △크리스마스와 루돌프, 산타 △겨울철 간식인 호빵과 군고구마 △익사이팅 스포츠인 썰매타기, 눈사람 등 다양한 주제를 형상화했다.

이용자는 점프AR앱을 구글스토어나 원스토어에서 다운받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앱내에서 크리스마스 서클 아이콘을 돌려 원하는 배경을 선택하면 된다.

또 셀피 뿐만 아니라 동영상 카드도 만들 수 있다. 원하는 구간 영상편집이 가능하고, 텍스트 및 보이스 메시지를 녹음하는 등 다양한 효과도 가능하다.

점프AR 크리스마스 콘텐츠를 활용해 인스타그램에 영상이나 사진을 올리면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디저트 세트와 음료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SKT는 내 얼굴 위에 3D 입체 AR 콘텐츠를 자연스럽게 합성, 연출하기 위해서 독자적인 렌더링 기술을 적용했다. '페이스 오클루전 엔진'을 통해 AR 콘텐츠를 얼굴 앞뒤로 자유롭게 배치가 가능하도록 했고 '페이스 AR 비디오 엔진'을 이용해 내 얼굴을 재밌는 배경 이미지와 함께 AR 비디오에 자연스럽게 합성할 수 있다.

조익환 SKT MR개발담당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AR 기술을 적용해 점프 AR 콘텐츠의 실사감과 얼굴 인식과 합성이 훨씬 자연스러워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AR 콘텐츠로 손쉽게 재미있는 이미지와 영상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2-26 08:27:48
코로나시대에는 마스크착용,잘먹고 잘자서 면역력 증진,손 잘씻기,거리두기 필수.

儒敎문화권의 24절기인 대설(大雪). 양력 2020년 12월 7일(음력 10월 23일)은 대설입니다.대설은 겨울절기로, 이 절기 이후로 한국에서는 빙상놀이를 즐기기 시작하며, 몸보신을 위해 따뜻한 식사나, 따뜻한 음료, 만두.찐빵.군고구마같은 간식도 많이 먹는 때라고 할 수 있습니다. 거두어들이고 쌓아놓은(收藏,積聚) 곡물이나 식재료등으로 장아찌를 담그고, 고기를 절이고, 장(醬)도 담그고, 누룩을 빚고 술을 만드는데, 한국의 경우 김장도 마무리 되어가고, 대설즈음이면 콩과 여러가지 농작물로 메주를 쑤고 간장.된장.고추장등 여러가지 장(醬)을 담그는 때로 접어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