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하반기 '아리따운 물품' 나눔
아모레퍼시픽그룹, 하반기 '아리따운 물품' 나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시설에 22억5000만원 규모 화장품·생활용품 기탁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20 하반기 아리따운 물품나눔을 위해 22억5000만원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5일 밝혔다. 아리따운 물품나눔은 사회복지시설 거주자와 이용자의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물품 지원 활동이다. 

하반기엔 아모레퍼시픽그룹의 한율과 려, 메디안, 이니스프리를 비롯한 14개 브랜드가 이번 나눔에 참여했다. 기부 물품은 1500개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된다. 

아리따운 물품나눔은 2005년 사랑의 물품나눔이라는 이름으로 322개 사회복지시설을 지원하며 시작됐다. 2009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파트너십을 맺고 그 규모를 확대해, 매해 전국 3000개 여성·노인·아동·장애인 사회복지시설에 40억원 수준의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상·하반기에 모두 72억5000만원 상당 물품을 4500개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