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실명 계좌 금융서비스 개시
카카오페이, 실명 계좌 금융서비스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카카오페이)
(사진=카카오페이)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카카오페이가 '카카오페이머니 2.0'을 내놓으면서 자회사 카카오페이증권과 함께 실명 계좌 기반의 금융 서비스를 공식 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우선 카카오페이머니 증권 계좌 업그레이드를 전 사용자 대상으로 공식 오픈한다. 카카오페이와 카카오페이증권은 지난 6일부터 사전 신청한 사용자들에게 20일부터 순차적으로 증권 계좌 개설을 안내한 바 있다. 카카오페이머니 증권 계좌 업그레이드가 공식 오픈함에 따라 사전 신청을 놓쳤던 사용자들도 카카오톡의 카카오페이 홈 화면에서 언제든지 증권 계좌로 전환할 수 있다.

공식 오픈을 맞아 카카오페이증권은 27일부터 한 달간 카카오페이머니를 증권 계좌로 업그레이드 한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카카오페이머니를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2월 27일부터 3월 12일까지 업그레이드 완료 시 총 1000명에게 5만원을, 3월 13일부터 3월 27일까지 완료 시 총 5만명에게 5000원을 증정한다. 사전 신청으로 이미 증권 계좌가 개설된 사용자들은 5만원 추첨에 자동 응모된다.

카카오페이머니를 증권 계좌로 업그레이드하면 자동 예탁되는 계좌 잔액에 대해 카카오페이증권으로부터 시중금리보다 높은 최대 연 5%(세전)를 주간 단위로 받을 수 있으며, 무제한 보유한도 및 예금자 보호(1인당 최대 5000만원) 등의 혜택도 적용된다.

증권 계좌로 업그레이드했다면 카카오페이증권이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에 27일 공식 오픈한 3가지 펀드에 투자할 수 있다. 펀드 경험이 없어도 자신의 성향에 따라 쉽게 결정할 수 있도록 엄선한 상품으로, 기존에 어렵고 복잡했던 펀드와 달리 진입 장벽을 낮춰 1000원부터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투자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올해는 카카오페이가 독립법인으로 출범한지 만 3년이 되는 해"라며 "카카오페이머니 2.0은 IT 기술과 다양한 금융 서비스의 융합을 통해 테크핀 혁신이 우리 생활을 어디까지 바꿀 수 있는지 보여주는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