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주거플랫폼 '마이호미' 서비스 확대
HDC현대산업개발, 주거플랫폼 '마이호미' 서비스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아이파크 입주민의 편리한 주거생활을 위해 스마트 주거서비스 플랫폼 '마이호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9일 밝혔다. (사진= 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아이파크 입주민의 편리한 주거생활을 위해 스마트 주거서비스 플랫폼 '마이호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9일 밝혔다. (사진= HDC현대산업개발)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기존 건설업 마인드에서 벗어나 아이파크 입주민,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아이파크 입주민들의 편리한 주거생활을 위해 주거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마이호미'를 지난해 7월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고, 범위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마이호미는 아이파크 내 입주민들이 앱을 이용해 △관리비 조회 △전자투표 △아이파크 내 커뮤니티 시설 예약 △생활편의 서비스 △아이파크 입주민 전용 공동구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최근 마이호미는 누적 다운로드 2만여건을 넘어섰고, 가입자 수는 1만6000여명에 달했다. 입주민들은 마이호미를 통해 입주 서비스, 인테리어, 생활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으며, 'O2O(Online to Offline)' 결제 기능을 이용해 인테리어 견적이나 입주 서비스를 이용할 때도 원하는 날짜별로 손쉽게 예약할 수 있다.

또한 '일산2차 아이파크' 공동현관을 마이호미를 통해 간단하게 자동으로 여닫을 수 있게 했다. 마이호미 앱만 설치돼 있으면 공동출입문이 자동으로 열리고, 출입층으로 엘리베이터까지 호출할 수 있다. 집을 나서기 전 편리하게 집이 있는 층으로 엘리베이터 호출이 가능한 것이다. 이외에도 이사 예약, 관리비, 아파트 공지 사항, 아파트 내 투표, 커뮤니티 예약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시범적으로 HDC아이서비스에서 입주민들이 입주 전 청소, 이사, 방역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마이호미몰을 통해 세대별 창고 대여 서비스, 보관이사 서비스, 반려동물용품, 미세먼지 관련 물품 판매 등도 기획 중이다.

HDC아이콘트롤스와 공동 개발한 지하주차장 스마트 환기시스템도 아이파크에 도입될 예정이다. 공기흡입형 화재감지기가 지하 주차장 내 공기 질을 분석해 주차장 공기 상태에 따라 급·배기팬(FAN)이 작동하는 시스템으로 공동 전기요금 감면된다. 이 시스템은 서울숲 아이파크 리버포레부터 순차 적용될 계획이다.

또 안면인식 출입시스템도 마련된다. 앱에 입주민 얼굴과 정보를 등록하면 별도 태그 없이 공동현관 출입이 가능한 시스템으로 3m 이상 거리에서 0.3초 내외로 인증이 완료돼 멈춰설 필요도 없을 전망이다.

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더욱 많은 아이파크 입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마이호미 서비스를 적극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