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임직원 전용 전자도서관 개관
한국투자증권, 임직원 전용 전자도서관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사진=한국투자증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인재개발과 디지털 혁신의 일환으로 시간과 장소 제약 없이 전자책(e-Book)으로 독서 활동을 할 수 있는 임직원 전용 전자도서관 서비스 'e북프렌드(e-BookFriend)'를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e-BookFriend는 PC와 모바일을 통해 도서를 전자책(e-book) 형태로 임직원에게 대여하는 서비스다. 전용 뷰어로 책을 읽거나 문자음성변화(TTS) 기능을 활용해 음성으로도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오프라인 도서자료실에 없는 자료를 신청해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지난해 '북프렌드(BookFriend)'라는 이름으로 임직원이 이용하는 도서자료실 시스템을 리뉴얼 한 데 있어 전자책 서비스까지 더해지면서 임직원이 더 편리하게 도서자료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한국투자증권은 향후에도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에 맞춘 자기계발 프로그램을 도입해 임직원의 역량 향상을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