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일본 수출규제 대응팀 운영
식약처, 일본 수출규제 대응팀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 정부가 '백색국가'에서 한국을 제외한 데 따라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하며 식품·의약품 분야 수출규제에 대응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는 2일 '일본 수출규제 TF팀'을 구성해 분야별 영향과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관련 협회와도 협조체계를 유지해 동향을 파악 중이다.

산업계 의견을 듣기 위해 식약처 홈페이지엔 '일본 수출규제 기업 애로사항 신고창구'를 만들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수출규제 대상 원료·부품의 신속한 수입통관이나 수입국 변경과 관련된 허가사항 변경이 필요한 경우 등에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