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유료회원이 일반 소비자보다 3.7배 더 산다"
GS25 "유료회원이 일반 소비자보다 3.7배 더 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GS리테일)
GS25에서 한 여성 소비자가 더팝플러스 도시락&샐러드 서비스를 이용해 싸게 사는 모습. (사진=GS리테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지에스(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지에스이십오(GS25)의 더팝플러스 서비스가 소비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더팝플러스는 일정 금액을 내면 정기적으로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하는 GS25의 유료회원제 서비스다.

5일 GS리테일에 따르면 지난 5~6월 더팝플러스 이용 회원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카페이십오(CAFE25) 이용자는 일반 소비자보다 커피 관련 품목을 3.7배 더 샀고, 도시락&샐러드 이용자는 해당 품목을 약 2.6배 더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CAFE25의 경우 30~40대가 76.1%, 더팝플러스도시락&샐러드는 20~30대가 80.0%를 각각 차지했다.

CAFE25는 월 2500원을 내면 GS25 내 CAFE25 전상품을 한 달간 총 60회(1일 2회 제한, 최대 3만원)까지 25% 싸게 이용할 수 있다. 도시락&샐러드는 월 3990원을 내면 판매가 6000원 이하 도시락, 샐러드를 한 달간 총 10회(1일 1회 제한, 최대 1만1250원) 동안 20% 싸게 살 수 있으며 이달의 선물까지 준다.

이 같이 유료회원제 이용자들에게 호응을 얻을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GS리테일 쪽은 "이용자의 상품 구매 빅데이터를 분석해 맞춤형 유료멤버십 서비스 상품을 개발했고, 회원 가입 시 지불하는 가격보다 이용으로 인한 혜택이 더 큰 가치를 얻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고 짚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