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주류 '스마트오더' 서비스 제공
GS25, 주류 '스마트오더' 서비스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앱 통해 원하는 상품 주문 후 편의점서 수령 가능
여성 홍보모델이 GS25 편의점에서 와인25플러스 서비스 상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GS25 편의점에서 여성이 와인25플러스 상품을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GS리테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지에스(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지에스이십오(GS25)에서 와인25플러스 서비스를 선보였다. 이 서비스에 대해 13일 GS리테일은 "통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인 더팝(옛 나만의냉장고 앱)을 이용해 주류를 미리 주문·결제한 뒤 원하는 GS25 점포에서 찾아가면 된다"고 소개했다. 

성인 인증을 거쳐야만 주문·결제가 가능하며, 수령자가 점포에서 주류를 찾아갈 때 신분증을 추가로 확인한다. 구매 가능한 주류는 와인, 위스키, 보드카, 기타 리큐르 주류 등 250여 종이다. 

GS리테일에 따르면, 서울 지역 3000여 곳 GS25에서는 오전 11시 이전 주문하면 당일 오후 6시 이후 찾아가거나 지정한 날짜에 수령이 가능하다. 서울 이외 지역에서는 결제일로부터 3일 후 찾아갈 수 있다. 
 
임현창 GS리테일 주류 담당 상품 기획자(MD)는 "와인25플러스는 범 국가 차원에서 추진된 주류 규제 혁신의 대표적 사례"라며 "점차 홈술족, 언택트 문화가 확산하고 고급화, 세분화되고 있는 주류 소비자들에게 언제든 원하는 주류를 구매할 수 있는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