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면세점 '홀리데이 세일'
현대백화점면세점 '홀리데이 세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연말연시를 겨냥해 26일부터 12월31일까지 '홀리데이 세일'을 진행한다.(사진=현대백화점면세점)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연말연시를 겨냥해 26일부터 12월31일까지 '홀리데이 세일'을 한다.(사진=현대백화점면세점)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현대백화점면세점은 26일 연말연시를 겨냥해 12월31일까지 '홀리데이 세일'을 연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해당 기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무역센터점 8층과 9층에 입점한 해외 명품 브랜드 '겨울 계절마감 할인(시즌 오프)'을 진행한다. 막스마라·페라가모·에트로 등 약 30여개 브랜드가 참여하며, 일부 상품을 최초 판매가보다 최대 70% 싸게 판다.

선물 상품과 관련된 다양한 할인 행사도 마련했다. 대표적으로 비비안웨스트우드 울 머플러를 30% 할인한 91달러(약 10만6000원)에 판매하며, 태그호이어·브라이틀링 등 6개 시계 브랜드에서는 1500달러(약 176만원) 이상 구매 시 구매금액에 따라 최대 35만원의 선불카드를 추가로 준다.

내국인을 위한 경품 행사도 연다. 연말까지 무역센터점에서 1달러 이상 구매한 내국인이 대상이며, 응모는 10층 안내데스크에 접수하면 된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추첨을 통해 1명을 뽑아 '뉴욕 여행 상품권(500만원권)'을 증정할 계획이다. 내년 1월 2일에 홈페이지 게시 및 개별 연락을 통해 당첨자를 발표한다.

이 외에도 무역센터점에 2명 이상이 방문해 함께 신규 회원으로 가입할 경우, 적립식 선불카드 'H선불카드' 1만원권과 스타벅스 기프티콘을 1500명에 한해 선물하는 이벤트도 열린다.

인터넷면세점에서도 다음달 1일부터 한 달간 1달러 이상 구매한 내국인을 대상으로 경품 이벤트를 열어, 조말론·에스티로더·록시땅 '홀리데이 기프트 상품'을 각각 1명씩에게 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