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 적용 단말 확대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 적용 단말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모델이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 적용 단말 확대를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 적용 단말 확대를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LG유플러스는 LG전자, 카카오모빌리티와 함께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U+카카오내비'에 도입한 'AR길안내'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5G 스마트폰을 대폭 확대했다고 22일 밝혔다.

AR길안내 기능은 실제 주행중인 도로 위에 주행경로와 방향을 그려줘 운전자가 복잡한 교차로나 갈림길에서 진입 방향을 명확히 인지, 경로 이탈 없는 진입이 가능하다.

회사 측은 "U+카카오내비의 AR길안내 기능 출시 첫날인 7월 29일에는 앱 업데이트 진행 고객 중 절반 이상이 AR길안내 기능을 사용하는 등 반응이 뜨거웠다"며 "출시 후 지원 단말을 확대해달라는 고객 요청에 따라 지속적으로 단말을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5G 기기인 삼성전자 '갤럭시S10 5G'와 LG전자 'V50 씽큐' 외에도 △LG V50S △갤럭시 노트20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A90 △갤럭시 S20+ 5G △갤럭시 S20 울트라 △갤럭시 S20 5G를 보유한 LG유플러스 5G 고객은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서비스를 이용료와 데이터 부담 없이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기존 U+카카오내비를 업데이트하거나 구글 플레이스토어, 원스토어 등 앱마켓을 통해 U+카카오내비를 내려 받아 AR길안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지원 단말은 지속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AR길안내 적용 단말 확대를 기념해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LG V50S, 갤럭시 S20, 갤럭시 S20 울트라 단말을 보유한 U+5G 고객 대상 발송된 문자를 통해 이벤트 참여 동의 후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으로 주행하면 추첨을 통해 모바일 커피 교환권(500명)을 증정한다.

또 모바일IPTV 서비스 'U+모바일tv'에서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홍보영상 시청하면 추첨을 통해 U+모바일tv 5만원 이용권(1명), 3000원권(1000명)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28일부터 10월 4일까지 AR길안내 홍보영상을 시청하는 LG유플러스 전 고객 누구나 자동 응모된다.

10월 3일까지 LG유플러스 직영매장에서 AR길안내 이용 가능 단말로 개통한 U+5G 고객에게는 AR길안내 사용 시 유용한 차량용 스마트폰 거치대를 제공한다.

김민구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담당은 "이용할 수 있는 단말이 기존 2종에서 11종으로 늘어나 더 많은 LG유플러스 5G 고객이 U+카카오내비 AR길안내 기능을 체험할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편리한 5G 특화 기능을 업계 선도 업체들과 협업을 기반으로 발굴해 모바일 내비게이션의 새 지평을 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카카오모빌리티와 지난해 11월 U+카카오내비를 출시했다. LG유플러스와 LG유플러스 알뜰폰(MVNO)을 쓰는 LTE, 5G 고객 대상으로 제로레이팅을 적용해 고객은 모바일 데이터 이용료 부담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