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유증 1차 발행가액 주당 1만4600원···신주 상장 7월 29일
대한항공 유증 1차 발행가액 주당 1만4600원···신주 상장 7월 29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은 유상증자로 발행할 보통주 1주당 1차 발행가액을 1만4600원으로 결정했다고 3일 공시했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유상증자로 발행할 보통주 1주당 1차 발행가액을 1만4600원으로 결정했다고 3일 공시했다. (사진=대한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대한항공은 유상증자로 발행할 보통주 1주당 1차 발행가액을 1만4600원으로 결정했다고 3일 공시했다.

이는 신주배정기준일(6월8일)을 기준으로 한 것으로, 최종 발행가액은 1차 발행가액과 구주주청약일(7월9일)을 기준으로 매겨질 2차 발행가액 중 낮은 가액으로 확정한다고 대한항공 측은 설명했다.

앞서 대한항공은 자구안의 일환으로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주주 우선 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최종 발행가액은 7월 6일 확정되며, 신주 상장은 7월 29일 이뤄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