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4분기 전국서 7만6402가구 '집들이'···전년比 42.4%↓
올 4분기 전국서 7만6402가구 '집들이'···전년比 4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올해 4분기 전국 아파트 7만6400여 가구가 입주에 나선다. 서울에선 예년보다 많은 1만2400여 가구가 집들이를 시작할 예정이다.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10~12월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7만6402가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42.4%, 5년 평균과 견줬을 때는 25.4% 줄었다.

서울은 전년 동기보다 45.7% 적은 1만2434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오는 10월 2222가구, 11월 4378가구, 12월 5834가구 등으로 연말로 갈수록 입주물량이 많다.

세부 입주 물량을 보면 10월 마포구 대흥동 '신촌그랑자이'(1248가구), 12월 강동구 상일동 '고덕 롯데캐슬 베네루체'(1859가구), 상일동 '고덕 센트럴 아이파크'(1745가구) 등 1000가구 이상 대단지 입주들이 예정돼 있다.

수도권의 경우 같은 기간 3만1852가구가 입주한다. 10월 용인시 기흥구 중동 '스프링카운티 자이'(1345가구), 11월 의왕시 포일동 '센트럴 푸르지오'(1774가구) 등 단지의 입주 규모가 비교적 큰 편이다.

지방에선 부산 강서구 화전동 '부산명지 화전지구 우방아이유쉘B1'(1515가구), 춘천시 퇴계동 'e편한세상 춘천 한숲시티'(2835가구) 등 4만4550가구의 입주가 진행된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만42가구 △60~85㎡ 4만7918가구 △85㎡초과 8442가구다.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89%를 차지했다. 주체별로는 민간 6만7621가구, 공공 8781가구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