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미건설, '루원시티 앨리스빌·린스트라우스' 동시 분양
우미건설, '루원시티 앨리스빌·린스트라우스' 동시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루원시티 린스트라우스·앨리스빌 투시도.(사진=우미건설)
인천 루원시티 린스트라우스·앨리스빌 투시도.(사진=우미건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우미건설이 인천 루원시티 최초의 테마형 스트리트몰 '루원시티 앨리스빌'과 대단지 역세권 주상복합아파트 '린스트라우스'를 9월 분양에 나설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루원시티 앨리스빌은 지하1층~지상2층, 2만여㎡ 규모의 상업시설이다. 루원시티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테마형 스트리트몰로 한가지 테마로 상가 전체의 장식, 구성 등이 기획된다. 도보 3분거리에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중앙시장역이 있고 문화공원 등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위치해 있다.

주상복합 아파트인 루원시티 린스트라우스는 지하 3층~지상 47층 5개동 아파트 전용면적 84㎡, 1412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84㎡ 100실로 구성된다. 또한 고급 주거단지에만 적용되는 수영장을 적용한다. 남향 위주 동배치로 조망은 물론 저층에서도 채광과 통풍이 원활하도록 설계했다. 넉넉한 동간 거리로 개방감을 높혔고 휘트니스클럽, 실내골프연습장, 독서실, 카페린, 게스트하우스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설 계획이다.

루원시티 공공용지에 제2청사를 비롯해 인재개발원, 도시철도본부 등 7~8개 산하기관과 20곳 이상 민간단체의 입주가 검토되고 있다. 또 인천지방국세청과 서인천세무서, 인천신용보증재단 등의 이전도 논의 중이다. 

분양 관계자는 "최근 금리 인하로 수익형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루원시티는 성장가능성인 높은 인천의 대표 주거지역"이라며 "우미는 루원시티 앨리스빌에 다양한 연령층이 유입할 수 있도록 각 층 마다 특색 있고, 적합한 MD를 구성해 쇼핑과 문화, 주거시설이 어우러진 인천 서구 일대 '랜드마크'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동에 들어서며, 오픈 전까지 청라분양사무실와 루원시티 분양사무실에 홍보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