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해외주식 월 약정금액 약 9조원 돌파
키움증권, 해외주식 월 약정금액 약 9조원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키움증권)
(사진=키움증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키움증권은 지난해 12월 해외주식 약정금액 약 9조1000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무려 약 1700% 이상 증가한 금액으로 지난 9월 이후 불과 3개월 만에 역대 최고치를 다시 경신한 것이다.

개인이 적극적으로 해외주식 시장에 참여하면서 거래대금이 꾸준히 증가해 지난해 12월 키움증권 해외주식 활동계좌는 약 27만 계좌를 넘어섰고 일 평균 약정금액은 약 4160억원을 기록했다.

해당기간 키움증권 해외주식 약정금액에서 미국주식 비중은 98%로 종목별 해외주식 약정금액을 살펴보면 테슬라가 약 1조 3200억원으로 1위에 올랐고, 애플(약 3135억원),  니오(약 1991억원), 모더나(약 1768억원), 샤오펑(약 1742억원)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특히, 테슬라 약정규모는 상위 2~5위 종목의 약정금액을 합한 금액보다 많았다. 

키움증권 관계자는 "온라인 해외주식 거래에 최적화된 시스템인 '영웅문S Global'을 통해 거래의 편의성을 제공하고 증권방송 '채널K'를 통해 차별화된 컨텐츠를 폭넓게 제공해 투자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며 "키움증권의 대표 이벤트가 된 40달러 이벤트, 최대 95% 환율우대 및 0.1% 수수료 이벤트 등 상품 마케팅을 강화한 측면도 약정금액 증가 요인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 같은 해외주식 투자 열풍에 키움증권은 관련 서비스 확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키움증권은 이번 달부터 미국주식 무료 실시간 시세 서비스와 모닝스타 리포트 서비스를 오픈할 계획이다. 지난 달에는 '미국주식 실적속보' 서비스를 개시하며 애널리스트 투자의견, 어닝서프라이즈, 턴어라운드 기업, 컨센서스 동향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 외 자세한 내용은 영웅문G(HTS) 혹은 영웅문SG(MT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