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여의도 본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키움증권, 여의도 본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키움증권)
(사진=키움증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키움증권 본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키움증권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이날 오전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에 키움증권은 해당 직원과 같은 층에서 근무하는 직원들 전원에게 코로나19 검사와 재택근무를 지시했다. 

키움증권 관계자는 "기존에 코로나19 대비를 위해 분리근무 및 재택을 진행하고 있었기 때문에 업무에 영향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