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AI 분석으로 '맞춤형 금융 상품' 추천한다
우리은행, AI 분석으로 '맞춤형 금융 상품' 추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활용 고객행동 기반 개인화 마케팅' 실시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고객행동정보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맞춤형 상품을 추천하는 '빅데이터 활용 고객행동 기반 개인화 마케팅'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기존에 활용했던 이용자 인적정보와 거래정보 등 정형데이터와 상담내역(음성), 입출금내역(텍스트), 인터넷·스마트뱅킹 이용내역(로그) 등을 AI가 분석해 맞춤형 상품을 추천하는 방식이다.

우리은행은 음성, 텍스트, 로그 등 비정형 데이터를 정비하고, 기존의 정형 데이터와 결합해 이용자행동정보 통합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했다. 이를 바탕으로 이용자별 최적의 상품을 추천하는 AI 마케팅 모델을 개발했다는 설명이다.

또 AI 마케팅 모델을 마케팅 시스템과 연계해 실적 집계, 모델 성능평가, 모델 재훈련(Re-training)까지 자동으로 이뤄지는 통합 마케팅 체계를 구축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실시간으로 고객행동정보를 통해 금융 니즈를 파악하고 최적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 시대"라며 "이번 빅데이터를 활용한 고객행동 기반 개인화 마케팅을 통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