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구세군자선냄비에 코로나19 구호키트 기부
롯데홈쇼핑, 구세군자선냄비에 코로나19 구호키트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9일서울 영등포구에 있는 롯데홈쇼핑 본사에서 (왼쪽부터)곽창희 구세군자선냄비본부 사무총장,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 관리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이달 29일 서울 영등포구 롯데홈쇼핑 본사에서 (왼쪽부터)곽창희 구세군자선냄비본부 사무총장,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 관리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롯데홈쇼핑은 29일 서울 영등포구 본사에서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4000만원을 구세군자선냄비본부에 전달했다.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이번 기금은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와 소비자 캠핑 행사를 열어 모았다. 손소독제, 마스크 등 의료용품과 즉석식품으로 구성된 긴급구호 키트 제작에 쓰이며, 전국의 취약계층 500가구에게 전달된다.

롯데홈쇼핑은 국내 산림문화를 체험하며 코로나 블루(코로나19 확산으로 생긴 우울감)를 극복하자는 취지로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와 함께 소비자 캠핑 행사를 기획했다. 1차, 2차에 걸쳐 총 80팀을 선정했으며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강원도 홍천의 삼봉자연휴양림과 전라북도 무주의 덕유산자연휴양림을 무상으로 빌려줬다. 롯데홈쇼핑은 캠핑에 필요한 장비 비용을 부담하고, 참여한 소비자 한 팀당 50만원 상당의 기부금을 책정해 전달했다. 행사 당일 캠핑장에서는 코로나19 극복 응원 메시지 쓰기 등의 프로그램 등을 운영했다.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외계층과 소비자들을 위해 기부 펀딩 형식의 참여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며 "기부금이 소외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