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층간소음 저감기술 'H 사일런트 홈' 공개
현대건설, 층간소음 저감기술 'H 사일런트 홈'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층간소움 저감기술 'H 사일런트 홈' 소개 이미지. (사진= 현대건설)
층간소움 저감기술 'H 사일런트 홈' 소개 이미지. (사진= 현대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현대건설은 층간소음 저감기술 'H 사일런트 홈'을 영상으로 제작해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16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사막여우 캐릭터를 활용해 층간소음 저감기술인 H 사일런트 홈 홍보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은 무리생활을 하는 사막여우 가족을 캐릭터로 설정해 현재 개발중인 H 사일런트 홈에 대해 소개한다. 큰 귀를 가지고 있는 사막여우가 소리에 민감하다는 특징을 살려 현대건설의 기술력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H 사일런트 홈은 △1단계 튼튼한 골조 △2단계 고성능 특화 바닥구조 △3단계 최첨단 소음 예측기술 △4단계 완벽한 시공관리와 품질점검 △5단계 층간소음 알림시스템으로 구성된다.

5단계에 적용되는 기술로는 현대건설 특화기술로 특허권을 보유 중인 △슬래브 강성보강 △레이저스캔을 통한 골조 시공 품질관리 △고성능완충재(층간소음 저감재) 3건을 포함해 △골조 진동저항 성능 평가·검증 △슬래브 두께 상향 △고강도 기포콘크리트 적용 △고중량·고강도 온돌층 △고탄성·고감쇠 마감재 △층간소음 성능예측 기술 △혼합식 구조 성능저하 방지기술 △정밀시공관리 △설비배관 최적 배치 △목업세대 성능 사전평가 △층간소음 저감재 자재검수 △층간소음 알람 시스템 등 총 15가지 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다.
 
현대건설은 지난 2018년부터 '고객이 살고 싶은 집'에 대한 신상품 아이디어를 H 시리즈로 명명하며, 매년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아파트 내부에서 단지 전체로 시선을 넓혀 △H 아이숲 △H 오토존 △H 클린알파 △H 나눔터 △H 독점향 등 총 22건의 상품을 개발해 분양 중인 단지에 적용하고 있다. H 사일런트 홈은 내년 적용을 목표로 개발 중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최고의 주거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캐릭터를 활용해 고객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기술을 알기 쉽게 소개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