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소상공인 대상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 선봬
하나은행, 소상공인 대상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환 하나은행 CIB그룹장(왼쪽)과 김범섭 자비스앤빌런즈 대표가 '개인·법인사업자 편의 제고를 위한 금융솔루션 개발'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하나은행은 인공지능(AI) 경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자비스앤빌런즈와 업무협약을 맺고,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7일 밝혔다.

하나은행 오픈 API를 기반으로 자비스에서 제공되는 이 서비스는 계좌와 금액을 수기로 입력하고 확인하는 급여이체 업무를 몇차례의 클릭만으로도 손쉽게 등록할 수 있다.

자비스는 회계정보 확인부터 파트너 세무사를 통한 세무신고 대행까지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자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종업원 급여관리뿐만 아니라 이체 업무까지 손쉽게 처리할 수 있게 됐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지난 3월 오픈 API 방식으로 개발된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를 자비스와의 협업을 통해 더 확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해 API를 활용한 기업디지털 인프라 확충과 B2B 솔루션 업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