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이메일 빌링서비스 선봬
하나카드, 이메일 빌링서비스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카드)
한경호 하나카드 글로벌&신성장사업본부장(오른쪽), 스마일샤크 대표(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하나카드는 아마존 웹서비스(AWS) 공급업체인 '스마일샤크'에 해외 수출대금 수납을 보다 쉽고 빠르게 정산 받을 수 있는 '이메일(E-mail) 빌링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해외 수출 기업들이 해외 바이어에게 이메일 빌링서비스를 통해 이메일로 수출 송장을 발송하면 바이어가 내용 확인 후 즉시 해당 기업의 법인카드로 수출대금을 결제하고 해당 대금은 하나카드가 국제카드사를 통해 정산 받아 국내 기업에게 3~4일 내에 정산해 주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해외 수출 기업은 수출에 따른 대금을 원화로 빠르게 받을 수 있고 해외 바이어는 기업에 대한 결제일 압박 등을 받지 않아 서로 윈윈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이메일 빌링서비스의 다른 장점으로는 편리성·안정성·다양성에 초점을 맞춰 상품명, 수량, 가격 등 거래 조건에 따른 맞춤형 결제 링크 생성 및 실시간 확인 후 청구서 재전송/취소 기능을 탑재해 송장 발행과 관리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3DS 본인인증 방식을 적용해 결제 시 발생 가능한 부정 사용을 사전에 차단해 안정성을 한층 더 높였다. 여기에 온–오프라인 모든 업체에 대해 거래가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원화 이외의 통화도 승인/매입이 가능하도록 해 다양성을 극대화 했다. 

한경호 하나카드 글로벌&신성장사업 본부장은 "이메일 빌링서비스를 통해 수출 기업들이 대금 회수 시 발생하는 프로세스를 보다 편리하고 정확하게 도와주면서 빠르게 대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해 결제 대금 회수 리스크를 최소화 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