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비즈플레이, 중소기업 비대면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
하나카드-비즈플레이, 중소기업 비대면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영기 하나카드 본부장과 한범선 비즈플레이 이사. (사진=비즈플레이)
(왼쪽부터) 김영기 하나카드 본부장과 한범선 비즈플레이 이사. (사진=비즈플레이)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하나카드와 비즈플레이는 중소기업 비대면 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공동 마케팅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비대면 바우처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중소기업의 원격·재택근무 도입 등 디지털 전환 지원을 위해서 시행하는 사업이다. 21일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화상 회의, 재택근무, 네트워크·보안 솔루션, 온라인 교육 등 비대면 서비스를 공급할 기업으로 359개사를 선정했으며 서비스 기준으로는 412개의 서비스가 제공된다.

채무 불이행, 국세·지방세 체납 등에 해당하지 않으면 어떤 중소기업이라도 플랫폼에 접속해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참여를 신청할 수 있다. 수요기업으로 선정되면 공급기업이 제공하는 서비스를 400만원 한도(자부담 10% 포함)에서 이용할 수 있다.

협약과 관련해 김영기 하나카드 본부장은 "양 사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서 중소기업의 원격·재택근무 도입 등 디지털 전환이 활성화하기를 기대한다"며 "많은 중소기업이 이번 사업을 통해 디지털화의 첫 발걸음을 뗄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범선 비즈플레이 이사는 "비즈플레이는 무증빙 경비지출관리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종이 영수증 없는 비대면 업무 환경을 지원한다"며 "이번 하나카드와 협력을 통해서 중소기업들이 저렴한 가격에 서비스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품질과 서비스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