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에피스, '키트루다' 바이오시밀러 임상 개시
삼성에피스, '키트루다' 바이오시밀러 임상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옥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서울파이낸스 권서현 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면역항암제 '키트루다' 바이오시밀러 후보물질 'SB27'의 글로벌 임상 1상 시험에서 첫 환자를 등록했다고 21일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한국을 포함한 4개 국가에서 비소세포폐암 환자 135명을 대상으로 SB27과 키트루다의 유효성, 안정성 등을 비교할 예정이다.

키트루다는 세계적인 제약사 MSD가 개발한 흑색종, 비소세포폐암 등에 쓰는 면역항암제로, 인체 면역 체계를 이용해 암세포의 증식을 억제한다고 알려졌다. 2022년 연간 세계 매출 규모가 약 26조원에 달하는 제품이다.

홍일선 삼성바이오에피스 PE(Product Evaluation·임상 총괄) 팀장은 "그동안 축적해 온 글로벌 임상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임상 적기 완료를 위해 최선을 다해 환자에게 하루빨리 다양한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