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무재해 안전기원행사 개최
포스코건설, 무재해 안전기원행사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열린 안전기원행사에서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회사 안전경영 철학이 새겨진 수치가 부착된 무재해 깃발을 사업본부장들에게 수여했다. (사진= 포스코건설)
지난 1일 열린 안전기원행사에서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회사 안전경영 철학이 새겨진 수치가 부착된 무재해 깃발을 사업본부장들에게 수여했다. (사진= 포스코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포스코건설은 인천 송도사옥에서 전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기원' 행사를 개최하고 재해없는 일터, 안전해서 행복한 현장 구현을 다짐했다고 2일 밝혔다.

전날 열린 안전기원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정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한성희 사장을 비롯해 각 사업본부장, 임원, 협력사 대표 등 9명은 송도사옥 4층 다목적홀에 직접 참석하고, 144개 현장과 사무실 근무자들은 온라인 생중계로 행사에 동참했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생존과 성장을 위한 경영계획을 수립하면서 '안전경영'을 최우선 목표로 설정한 바 있다.

한성희 사장은 "'안전 최우선'은 타협 불가한 원칙"이라며 "안전이 담보되지 않으면 생존과 성장은 의미가 없으므로 모든 임직원들이 안전의 사각지대가 없는지 세심히 살펴보고 사고의 위험을 원천적으로 없애는 안전한 현장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