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감사원 자체감사활동 심사 'A등급'
기보, 감사원 자체감사활동 심사 'A등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술보증기금
박세규 기술보증기금 감사(가운데)가 직원들과 표창장 수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술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감사원이 발표한 '자체감사활동 심사 결과'에서 최고등급인 A등급을 달성했다고 4일 밝혔다.

자체감사활동 심사는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감사원이 대상 기관에 대해 △감사인프라 △감사활동 △감사성과 △사후관리 등 4대 분야 24개 심사지표를 적용해 감사활동을 평가하는 제도다. 중앙행정기관·지방자치단체·공기업·준정부기관 등 637개 기관이 대상이다.

기보는 지난해 감사활동에서 현장직권 면책, 내부변호인 제도 등 적극행정 지원 강화와 함께 갑질근절 노사 및 감사 공동선언,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3700) 구축 등의 성과를 달성해 전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올해에도 코로나19 관련 특례보증에 대해 면책을 확대 운용했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응 비대면 감사절차 혁신시스템(오아시스시스템)을 구축해 혁신적인 감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박세규 기보 감사는 "앞으로도 기보는 적극행정 지원을 강화하고 혁신적이고 예방 중심적인 감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