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기보벤처캠프 7기' 스타트업 데모데이
기보, '기보벤처캠프 7기' 스타트업 데모데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 사옥 (사진=기술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사옥 (사진=기술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기보벤처캠프' 프로그램을 통해 발굴·육성한 스타트업에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4일 서울 코엑스에서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보벤처캠프는 정부의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방안'에 맞춰 혁신 창업가를 발굴하고 육성하는 기보의 창업보육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축적한 기술창업기업 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민간 액셀러레이터와 협업해 혁신 창업기업을 스타 벤처기업으로 육성하고 있다.

이번 데모데이에는 기보가 발굴한 기술혁신 창업기업 12곳이 피칭(투자설명회)에 참여해 비즈니스모델 등을 발표했다. 참여 기업은 △아고스비전 △스페이스포트 △한국전기차인프라기술 △오아시스비즈니스 △플랙스 △엘라스틱랩 △위라이크 △엠와이알오 △다이나믹코어스 △플래닛350 △딥인사이트 △올보이스 등이다.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을 비롯한 투자자들은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비대면으로 참여 기업을 평가했다. 데모데이 기업 IR 영상은 기보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보는 데모데이 참여 기업에 보증지원, 직접투자 등 금융서비스와 벤처·이노비증기업 인증, 기술 이전, 연구·개발(R&D) 지원 등 비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백경호 기보 이사는 "앞으로 기보벤처캠프 참여 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신생 벤처기업을 집중 지원하고 4차산업 혁명을 선도할 스타벤처기업으로 스케일업을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