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하나은행 '일달러 외화적금'
[신상품] 하나은행 '일달러 외화적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은행
사진=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하나은행은 소액으로 부담없이 시작할 수 있고 자동이체·환율알림 기능으로 자산관리까지 가능한 '일달러 외화적금'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일달러 외화적금은 미화 1달러부터 시작할 수 있다. 가입기간은 6개월로 매월 최대 1000달러까지 횟수 제한 없이 자유롭게 납입할 수 있으며 5회까지 분할 인출할 수 있다. 또 가입 후 1개월만 지나도 현찰수수료 없이 달러지폐로 바로 찾을 수 있다. 고객이 지정한 환율을 알려주는 환율알림 기능으로 자산관리도 가능하다.

이 상품은 개인에 한해 1인 1계좌로 개설할 수 있다. 금리는 고시금리를 제공하나 내년 3월 2일까지 가입한 고객에게는 연 0.1%p의 이벤트 금리를 추가로 제공한다.

아울러 상품 출시를 기념해 가입금액에 상관없이 축하금으로 1달러를 적립해준다. 또 자동이체로 적금을 납입할 경우 하나금융그룹 통합 멤버십 프로그램인 하나멤버스를 통해 최대 3000하나머니를 제공한다.

일달러 외화적금은 향후 외부 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고객이 주로 거래하는 제휴사에서도 △가입 △더모으기 △일부 출금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1인 1외화자산 시대를 맞아 포스트 코로나 시기에 해외여행을 계획 중인 고객은 소액을 꾸준히 모아 여행자금을 마련하는 재테크 수단으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