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엠케이, 당일배송 서비스 도입
한세엠케이, 당일배송 서비스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세엠케이 의류 당일배송 서비스 홍보물 (사진=한세엠케이 )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패션기업 한세엠케이가 의류업계에서 처음으로 온라인 주문한 옷을 당일 배송해주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소비자가 한세엠케이 패션전문 쇼핑몰 아이스타일24 사이트에서 자정부터 오전 10시 사이 주문을 마치면 당일에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

배송 대상 지역은 서울과 수도권이며, 수도권 외 지역이나 오전 10시 이후 주문 건은 다음날 배송된다. 해당 쇼핑몰에서는 버커루, TBJ, 앤듀, NBA 등 한세엠케이의 7개 브랜드 옷을 구매할 수 있다.

한세엠케이 측은 "의류의 경우 재고 관리가 까다로워 통상 2~3일의 배송 기간이 걸렸다"며 "앞으로 더 많은 소비자가 의류 총알 배송을 이용할 수 있도록 권역을 꾸준히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