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편의점택배 전용 앱 출시
GS25, 편의점택배 전용 앱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여성이 GS25 편의점 택배 애플리케이션(앱)을 이용하고 있다.(사진=GS리테일)
한 여성이 GS25 편의점 택배 애플리케이션(앱)을 이용하고 있다.(사진=GS리테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에서 택배 전용 애플리케이션(앱)을 선보인다. 

GS25 택배 앱에 대해 31일 GS리테일은 "택배 접수부터 도착까지 서비스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는 통합 택배 플랫폼"이라고 소개했다. 주요 기능은 택배예약, 실시간 배송조회, 편의점 위치 조회 등이다. 

택배 예약은 이용자가 발송하고자하는 택배 배송 정보를 앱에서 사전에 등록해 놓을 수 있는 기능이다. 택배 예약을 이용자는 GS25에서 키오스크(택배접수단말기)에 택배를 접수할 때 별도로 배송 정보를 입력할 필요 없이, 택배 무게 측정 후 미리 등록한 정보를 이용해 접수할 수 있다. GS리테일은 "접수 시간을 절반 이상 단축하는 효과가 있다"며 "다량 택배 접수자에게 가장 효과적"이라고 했다. 

실시간 배송조회는 물품 이동 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는 기능이다. GS25 택배 앱에서 택배 접수 시 발급된 운송장 번호를 입력하면 물품 이동 경로 및 배송 완료 여부를 간단히 조회할 수 있다. 

긴급한 택배 서비스 이용자를 위해 편의점 위치 안내 서비스도 제공된다. 이용자가 GS25 택배 앱에 접속해 편의점을 검색하면 가장 가까운 편의점 위치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다. 

차정현 GS리테일 택배MD(상품기획자)는 "GS25는 소매점의 기능을 뛰어 넘는 생활 편의 플랫폼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생활 밀착 서비스를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