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서도 영화 기생충 속 '짜파구리' 열풍
편의점서도 영화 기생충 속 '짜파구리' 열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카데미시상식 직후 GS25 매출 61.6% 증가
GS25에서 영화 기생충 감독인 봉준호 감독의 성씨에서 착안해 '봉'자가 들어간 상품 7종에 대해 30% 할인행사를 기획했다. (사진=GS리테일)
GS25에서 영화 기생충 감독인 봉준호 감독의 성씨에서 착안해 '봉'자가 들어간 상품 7종에 대해 30% 할인행사를 기획했다. (사진=GS리테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에 오르며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기생충에 등장하는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가 편의점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다. 

13일 지에스(GS)리테일에 따르면, 아카데미 시상식 직후인 지난 10~11일 편의점 GS25의 너구리·짜파게티 봉지면 매출을 살펴보니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1.1% 뛰었다. 컵라면 매출 역시 전년과 견줘 33.7% 치솟았다. 

영화에 등장한 하이트진로의 필라이트(500㎖) 매출도 전년 같은 기간보다 21.4% 증가하며 시상식 특수를 누렸다. 

GS리테일은 이달 14일부터 18일까지 영화에 나온 부채살 짜파구리를 소비자가 직접 만들 수 있도록 GS25 공식 애플리케이션 나만의 냉장고 쇼핑몰을 통해 기획상품(1000개 한정)을 9900원에 판다. 이 상품은 한끼스테이크 부채살·채끝살(각 150g), 짜파게티·너구리(각 1입)로 이뤄졌다. 짜파게티와 너구리는 구매 후 나만의 냉장고 보관함을 통해 지급된다. 

GS25 관계자는 "우리 영화가 세계 최고 권위 영화제에서 기념비적인 성적을 거두며 대한민국 위상을 높인 것을 기념하고자 이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