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투니버스, 추억의 애니메이션 '달빛천사' 재편성
CJ ENM 투니버스, 추억의 애니메이션 '달빛천사' 재편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저녁 9시 투니버스에서 첫 방송···매주 4회분씩 두 시간 연속 방영
달빛천사 포스터 이미지. (이미지=CJ ENM)
달빛천사 포스터 이미지. (이미지=CJ ENM)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CJ ENM 투니버스는 2004년 국내 첫 방영 당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애니메이션 '달빛천사'를 재편성을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다시 돌아온 '달빛천사'는 18일 수요일 저녁 9시 투니버스를 통해 첫 방송된다. 이후 매주 수요일 저녁 9시부터 11시까지 두 시간 동안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매주 방영되는 분량은 4회분이며 1회부터 52회까지 모든 에피소드를 빠짐없이 방영 예정인만큼 어린 시절 추억 속 '달빛천사'를 그리워해온 투니버스 애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CJ ENM은 기대했다.

애니메이션 '달빛천사'는 병으로 수명이 1년밖에 남지 않은 12세 소녀 루나가 이를 안타깝게 여긴 저승사자들의 도움을 받아 16세 가수 '풀문'으로 변신, 꿈을 이뤄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2004년 방영 당시 풀문(루나), 타토, 멜로니 등 주요 등장인물 캐릭터들은 물론 오프닝송과 엔딩송을 비롯한 OST까지도 함께 유명해질 정도로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투니버스가 '달빛천사' 재방영을 기념해 티징 차원에서 공개한 달빛천사 OST는 현재 투니버스 공식 유튜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하나영 CJ ENM 애니메이션사업부 편성기획팀장은 "유년기 속 소중한 추억으로 자리잡은 애니메이션을 그리워하는 애청자들의 요청에 투니버스가 화답하는 차원에서 이번 달빛천사 재편성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번 달빛천사를 시작으로 투니버스 애청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편성을 점차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