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조현준 회장 소환 조사···횡령 혐의 등
경찰, 조현준 회장 소환 조사···횡령 혐의 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삿돈 빼돌려 개인 형사사건 변호인 선임 혐의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이 차에 오르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사진=서울파이낸스 DB)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경찰은 30일 회삿돈을 빼돌려 개인 형사사건의 변호인 선임 비용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는 조현준 효성 회장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이날 오전 7시께 조 회장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조 회장은 지난 2013년부터 연루된 형사 사건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회삿돈 수입억 원을 빼돌려 변호인 선임료 등 소송비용으로 지출했다는 의혹을 받는다.

경찰조사는 밤늦게까지 진행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고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