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국민공감위원회 자문회의' 개최
LH, '국민공감위원회 자문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진= 한국토지주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4일 서울 강남구 서울지역본부에서 국민이 공감하는 혁신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자문회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LH 국민공감위원회'는 지난해 5월 출범해 시민·사회단체·전문가·고객·협력업체 등 25명의 외부위원과 18명의 임직원이 참여하는 사장 직속 위원회다. 혁신, 사회적 가치, 일자리 등 3개 분과로 구성되고 위원회가 제시한 의견은 경영진 의견과 동등하게 반영돼 실무부서의 업무혁신방안으로 수용된다.

이번 회의는 지난해 LH가 추진한 '국민공감 혁신계획'의 주요 운영성과를 위원회 구성원과 공유하고, 올해 혁신계획 추진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LH는 지난해 국민공감위원회를 통해 'LH친구' 주거복지플랫폼 시범사업 착수, LH 희망상가 공급, 사회적 경제주체의 창업공간 제공을 위한 LH 사옥 및 미분양 상가 활용 사례 등이 있다.

LH는 이날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국민공감 혁신계획'을 수립하고 상반기 중 '2019년도 국민공감 혁신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