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소프트파운드리, 원격 영상 협업 서비스 개발 위한 파트너십
SK C&C-소프트파운드리, 원격 영상 협업 서비스 개발 위한 파트너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재관 SK C&C 제조Digital부문장(왼쪽)과 조니 쿠오 소프트파운드리 대표가 30일 성남시 분당구 SK u-타워에서 열린 '디지털 팩토리 플랫폼 아이팩츠(I-FACTs) 기반 원격 제조 영상 협업 서비스 개발 파트너십'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SK C&C)

[서울파이낸스 이도경 기자] SK C&C가 싱가포르의 협업 솔루션 전문기업 소프트파운드리와 '디지털 팩토리 플랫폼 아이팩츠(I-FACTs) 기반 원격 제조 영상 협업 서비스 개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디지털 트윈에 버금가는 디지털 플랫폼 기반 원격 영상 협업 서비스를 통해 세계 곳곳에 위치한 제조업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 SK u-타워에서 진행된 체결식에는 SK C&C 조재관 제조디지털부문장, 소프트파운드리 조니 쿠오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1999년 싱가포르에 설립된 소프트파운드리는 타이완, 중국, 베트남 등에 해외 지사를 두고 디지털 팩토리 분야 협업 솔루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은 글로벌 공급망 확보를 위해 전 세계 각국에 세워지고 있는 제조∙생산 시설 관리에 대한 기술∙운영∙비용적 문제 해결을 목표로 한다.

통상 해외 공장에서 공정 과정의 오류나 문제가 발생하면 본사 엔지니어링 전문가가 파견되는데,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시간 소모, 피해 누적, 비용 증가와 같은 문제들을 한번에 해결한다는 방침이다.

양 사는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국내 자동차, 에너지, 건설, 통신 등 여러 제조 분야로 서비스 확산을 추진함과 동시에 소프트파운드리의 글로벌 고객사를 비롯한 해외 신규 사업 발굴에도 적극 공조할 계획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