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10년 만에 '신규 로고' 교체···브랜드 고급화 선언
푸조, 10년 만에 '신규 로고' 교체···브랜드 고급화 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관적이고 단순하게 변화된 11번째 로고
푸조 신규 로고 (사진= 한불모터스)
푸조 신규 로고 (사진= 한불모터스)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푸조가 25일(현지시각) 온라인으로 진행한 푸조 뉴 브랜드 아이덴티티(BI) 공개 행사에서 신규 로고와 디자인을 공개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자동차 브랜드 중 하나인 푸조는 1850년부터 사자 로고를 사용해 왔다. 푸조 최초의 공장이 설립된 프랑스 벨포르 지역의 상징적인 동물이었던 사자는 150여 년이 지난 현재, 자신감과 본능적인 가치를 추구하는 푸조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했다.

한불 모터스에 따르면 2010년 이후 10년만에 공개된 열한 번째 로고는 직관적이고 단순하게 변화했다. 로고의 사자 모습은 앞 발을 들고 서 있는 사자의 웅장함을 표현했다. 신규 로고는 브랜드의 영광스러운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연결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푸조는 신규 로고를 전환점 삼아 브랜드의 고급화(Up market)를 가속화하고, 에너지 전환과 탄소 제로 모빌리티 등 자동차 산업이 맞이한 혁명적인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신규 로고는 올해 공개될 뉴 푸조 308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앞으로 푸조는 로고 외에도 전시장과 홈페이지, 온라인 채널, 라이프 스타일 컬렉션 등 소비자가 푸조를 경험하는 모든 시간과 접점에서의 변화를 통해 푸조의 고급화 전략을 알릴 계획이다.

린다 잭슨 푸조 브랜드 CEO은 "푸조 브랜드는 유구한 역사의 새로운 한 페이지를 넘기며 변화의 시기를 맞고 있다"라며, "푸조의 새로운 얼굴은 브랜드 고급화를 위한 역사적인 과정이며, 이를 통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