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희망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국무총리상'
신한금융희망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국무총리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한금융희망재단은 5일 열린 '2020년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나눔국민대상은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사회 귀감이 된 개인과 기업을 발굴하고 포상하는 행사다. △인적나눔 △물적나눔 △생명나눔 △멘토링 등 4개 부문으로 진행하는 이번 시상식에서 신한금융은 물적나눔 부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신한금융은 그룹 차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프로젝트'를 기반으로 △사회소외계층 지원을 통한 사회가치창출 △대한민국 청년 세대 지원을 통한 미래가치창출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한 경제가치창출 등 3가지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해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지난 3월 진행한 소셜펀딩 방식의 '호프 투게더(Hope Together)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그룹사 릴레이 기부 및 국민 참여를 이끌어 내며 나눔문화를 확산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조용병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의 미션 아래 고객과 사회가 함께 상생하며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